Wilson Ball
Titleist Ball
Callaway Ball
DUNLOP Ball
NIKE Ball
VOLVIK Ball
Wilson 골프공셋트1
Wilson 골프공셋트2
모자,우산,장갑,메탈 자석홀더.볼마크
티,손가방,토시,벨트,매직터치
LED 불티
제품별 골프공의
불균형률
골프공의 역사
골프공의 종류
골프공에 관한상식
클럽별 평균 비거리
Handicap 설정안내
골프에 관한 정보

▶▷ 영상 코퍼레이션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
 
 
       
 
  ① 부드럽게 스윙하라

뛰어난 농구선수가 코트에서 드리블하고 있다고 생각해 보라. 그는 부드럽게 공을 몰다 유연하게 슛을 쏜다. 이들처럼 물흐르듯 자연스럽게 스윙하라.

② 그립은 가볍게 잡아라

가장 중요한 요소다. 클럽을 자연스럽게 회전시켜줄 수 있을 뿐 아니라 충분한 힘을 실어줄 수 있기 때문이다.

③ 적절한 위치에 공을 놓아라.

티 위에 공을 올려 놓을 때는 자신의 스탠스에서 목표쪽에 치우치도록 하라.

다운스윙에서 클럽헤드가 최저점을 지나 상승하는 지점에서 공을 맞춰야 최대의 거리를 확보할 수 있다.

④ 적합한 스윙궤도을 유지하라

공을 맞춘 후 양 팔은 곧고 쭉 펴진 상태가 돼야 한다.

⑤ 올바른 높이로 티를 꽂아라

클럽이 티 위에 놓인 공을 쓸어칠 수 있을 정도의 높이로 티를 꽂아야 한다.

⑥ 구체적인 목표지점을 정해라

드라이빙 레인지에서도 공 낙하지점을 명확히 설정하고 연습하는 것이 중요하다.

⑦ 과감히 레이업을 시도하라

만일 코스를 잘 모르고 티샷이 만족할 만큼 날아가지 않았을 때는 무조건 보다 나은 확률을 위해
레이업하는 것이 좋다.

⑧ 코스에 따라 적절하게 티 꽂는 지점을 선택하라

Water Hazard가 있거나 Dog-Leg hall이라면 공 낙하지점을 넓게 쓸 수 있도록 티잉그라운드의
가운데 부분만을 고집하기보다는 좌우측을 적절히 활용하라.

⑨ 3,5번 Wood를 사용하라

Slice가 계속 난다면 무조건 3,5번 우드로 티샷하라. Drive보다 짧고 로프트가 커 다루기 쉽다.

⑩ 샤프트가 긴 클럽이라면 천천히 스윙하라

샤프트가 길다면 그만큼 스윙 아크가 커지므로 부드럽게 스윙해야 한다.

 
 
       
 
  ① 타잉그라운드에서 OB나 해저드 쪽에서 티업을 해 반대쪽으로 샷을 날려라.

② 핸디캡을 낮추고 싶다면 우선 퍼터 길이부터 짧게 하라.

아마추어 골퍼들이 자신의 신장에 비해 긴 퍼터를 사용하는 때가 많다. 너무 길면 왼쪽 손목과 팔꿈치를
과도하게 구부리게 돼 어깨 조절을 방해한다.

팔을 자연스럽게 내릴 수 있고 왼쪽 손목을 평평하게 한 상태에서 셋업 할 수 있도록 퍼터 길이를
조정해야 한다.

③ 연습할 때는 무엇을 집중적으로 할 것인지 명쾌히 하라.

만일 스윙 기술을 연습하길 바란다면 골프공이나 타깃은 완전히 외면한 채 거울이나 비디오 등을 통해
스윙을 교정해야 한다.

④ 벙커샷을 할 때는 그린 중앙을 겨냥하라.

그리고 2퍼트로 마무리할 생각을 해야한다. 핀에 붙이려고 한다면 오히려 미스샷이 날 가능성이 높다.

미국 여자 프로들조차 벙커에서 파 세이브 할 확률이 50%에 미치지 못한다는 점을 명심하라.

⑤ 정교한 칩샷을 하려면 임팩트 후에도 클럽헤드가 지면에 붙을 정도로 낮게 유지돼야 한다.

만일 임팩트 후 클럽헤드를 급하게 들면 공 윗부분을 때리게 돼 낮고 빠르게 날아가는 미스샷이 발생한다.

⑥ 백스윙 톱에서 왼쪽 손목이 평형하게 유지되고 있는지 살펴라. 그러지 못하다면 그립을 체크해야 한다.

⑦ 손바닥보다 손가락을 위주로 그립하라.

세계적 선수들도 그립을 할 때 손가락으로 쥐고 있다는 느낌이 들도록 한다.

⑧ 머리를 너무 고정하려고 의식하지 말라.

유명 프로들은 약간의 머리 이동을 허용한다. 임팩트 때 머리를 공뒤에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⑨ 샷하기 전 폴로스루를 확실히 가져가도록 마인드 컨트롤하라.

폴로스루에 집중해 샷을 하게 되면 자연스레 백스윙도 제궤도를 찾게 된다.

⑩ 퍼팅 때는 왼 손등이 타깃을 향하도록 폴로스루해야 한다.

그래야 퍼터 페이스가 원하는 라인을 향하기 때문이다.

 
 
      
 
  ◆ 피칭 (Pitching )

볼을 스탠스 중간에 놓는 것이 바람직하다. 스탠스중간은 양발의 발꿈치쪽이 아니라 뒤꿈치를 기준으로
한 지점이다.

피칭 역시 헤드가 볼부터 맞혀야 한다. 다운워드 단계에서 접촉이 이뤄져야 한다는 의미. 그래야 헤드와
볼의 깨끗한 접촉이 이뤄지고 백스핀을 넣을수 있다.

볼의 스탠스 가운데에 두면 피치샷은 큰 문제없이 처리할수 있다. 볼을 스윙아크 최저점(스탠스 중간에서
목표쪽으로 약 5Cm지점)에 위치시키는 골퍼들이 있다.

그러나 이 경우 헤드가 잔디부터 맞혀 실타가 나올 가능성이 많다.

◆ 치핑 (Chipping)

치핑에서도 헤드와 볼의 견실한 콘택트가 요체다. 그 사이에 잔디가 많이 끼이면 원하는 거리가 나오지
않기 때문이다.

칩샷을 할 때 볼위치는 스탠스 중간에서 5cm이상 뒤쪽으로 간 지점이 좋다. 치핑시 스탠스는 매우
좁아져야 한다. 양발 뒤꿈치 사이의 간격은 넓어야 15cm정도다.

따라서 볼 위치는 오른발 바깥쪽 복사뼈보다 뒤에 오게 마련이다. 자연히 양손은 볼보다 앞쪽에 오면
디센딩블로가 유도된다.

이렇게 하면 헤드와 볼사이에 잔디가 많이 끼이지 않고 견실한 접촉이 이뤄진다.

◆ 퍼팅 (Putting)

퍼팅은 피칭(Pitching )이나 치핑(Chipping)과는 달리 디센딩 블로가 필요치 않다.

펠츠가 로봇으로 실험한 결과 퍼터헤드가 스윙아크의 최저점을 막 지난 시점에서 임팩트가 이뤄지는
것이 가장 좋은 결과를 냈다.

이 위치는 왼발등에서 볼 1~2개 폭 만큼 뒤쪽으로 이동한 지점이다. 퍼팅에서는 볼위치가 잘못되더라도
그 폐해가 쉽게 드러나지 않는다.

볼위치보다 더 중요한 요소는 임팩트시 퍼터페이스가 뒤틀리지 않는 것이다.

그렇지만 페이스가 목표라인과 스퀘어로 움직였다는 전제아래서 보면 퍼팅할 때 볼위치는 왼발쪽에
가까운 스탠스 앞쪽이 바람직하다.